‘지역먹거리 지수’ 결과 발표, 25개 우수 지자체 시상
‘지역먹거리 지수’ 결과 발표, 25개 우수 지자체 시상
  • 김정식 기자
  • 승인 2023.12.07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사)소비자시민모임(대표 문미란)과 함께 7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2023 지역먹거리 지수’ 결과를 발표하고 25개 우수 지자체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

‘지역먹거리 지수’는 지역먹거리계획과 관련된 지자체의 실천 노력과 확산 정도를 평가하는 지수로, 지난 2019년에 처음 개발돼 시범사업을 거쳐 4년째 추진되고 있다. 올해는 159개 시·군 대상 농촌·도농복합형 평가와 69개 자치구 대상 도시형 시범평가를 함께 진행해 총 25개의 지역먹거리 우수 지자체를 선정했다.

이날 시상식에서 최고 등급인 S등급을 받은 전북 완주군, 충남 청양군, 전남 나주시, 세종특별자치시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인 대상을 차지했다. 또한 A등급을 받은 지자체 중 상위 3개소인 전남 해남군, 충북 옥천군, 경기 안성시는 최우수상을 받았다.

이어 A등급 지자체 10개소와 광역 지자체 중 도시형 지수 평가 성과가 우수한 광주광역시는 우수상인 공사 사장상을 받았다.

농식품부와 공사는 앞으로도 지역먹거리 지수를 활용해 지역 농산물의 생산과 소비 활성화를 위한 지자체의 노력과 성과를 공정하게 평가하고, 지역먹거리 지수가 지속 가능한 먹거리 선순환 체계의 확산 정도를 가늠할 수 있는 척도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공사에서는 이번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우수 지자체의 정책 사례집과 지역먹거리 지수 지도를 배포해 지역먹거리 지수에 대한 국민적 관심도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